Domestic
[서울컬렉션] 고은조(GOENJO) 14F/W
순수예술과 패션 간의 시너지
2014-03-24 | 텍스헤럴드 전문기자 mapci34@gmail.com
LIST 이미지

조고은 디자이너가 이끄는 고은조의 핵심 콘셉트는 구조적 테일러링과 예술적 패턴이다. 입체적 재단으로 인한 착용에서의 실용성과, 고유의 프린트 디자인을 통한 예술성을 함께 만족하는 것.

이번 시즌의 패턴 프린트로 사용된 이미지는 이성수 화백의 작품으로, 주로 초현실적 연상을 유도하는 자동기술기법이 적용되는 단순하고 추상적인 문양들이다. 호안 미로(Joan Miro)의 원초적 기호나 심리검사에 사용되는 로흐세크(Rorcharch)에서 영감 받은 이 프린트는 세련되고 간결하면서도 강렬한 매력을 지닌 패턴들이다. 조고은 디자이너는 이 프린트의 연상효과를 최대한 확장하기 위해 미니멀하고 구조적인 형태의 옷을 디자인하여 순수예술과 패션 간의 시너지를 만들어냈다. 패브릭은 아트 프린트가 되어있는 다양한 소재를 사용하였다. 저지나 면류 등의 대중적인 것에서부터 실크, 퍼의 고급스런 원단까지 다양했다. 컬러는 블랙&화이트 프린트를 기본으로 하고 거기에 버건디, 그린 오렌지 등을 포인트로 활기를 더했다.



지난기사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