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sociation
제37회 '섬유의 날' 기념식 개최...섬유패션산업 발전에 기여한
섬산련 최병오 회장, "위기와 기회가 공존하는 대전환기, 강한
2023-11-11 | 텍스헤럴드 전문기자
LIST 이미지

한국섬유산업연합회(회장 최병오, 이하 “섬산련”)는 11월 10일(금) 16시, 섬유센터 3층에서 장영진 산업통상자원부 차관, 최병오 섬산련 회장, 섬유패션산업 발전 유공자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37회 '섬유의 날' 기념식을 개최했다.

'섬유의 날'은 1987년 11월 11일 섬유패션산업이 제조업으로서는 우리나라 최초로 수출 100억불 달성한 날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되었으며, 매년 기념식 행사와 함께 수출, 일자리 창출 등 국민 경제와 섬유패션산업 발전에 기여한 섬유패션인에게 포상을 수여하고 있다.

* 추진경과 : 운영위원회(3.7) → 유공자 포상공고(3.8∼4.7) → 심사위원회(5.2) → 후보자 공개검증(6.21∼7.7) → 산업부·행안부 심의(9∼10월) 및 국무회의(10.17)

올해 기념식에서는 섬유패션산업 발전에 기여한 섬유패션인을 대상으로 금탑산업훈장 등 훈ㆍ포장 3점, 대통령 표창 3점, 국무총리 표창 3점, 산업부 장관 표창 38점, 섬산련 회장 표창 36점 등 총 83점이 수여되었다.



금탑산업훈장을 수상한 패션그룹형지 최병오 회장은 여성 캐주얼 분야의 시장개척자로서 41년간 경영노하우를 바탕으로 ESG 경영 선도, 300여개 협력사와의 상생협력 실천, 친환경·디지털 전환 생태계 구축 등에 지속가능 성장을 위한 토대를 마련하는 등 대한민국 섬유패션산업의 질적 성장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최근 까스텔바작으로 美 군납 의류시장 및 골프웨어 진출을 본격화하고, 형지엘리트를 통해 중국 전역으로 영업망(직영점, 대리상)을 확산하는 등 K라이선스에서 글로벌 브랜드로 도약하기 위해 해외시장 공략을 가속

산업포장은 36년간 끊임없는 기술혁신과 아웃도어 및 스포츠의류의 고부가가치 창출에 기여한 호전실업 박용철 회장과 방적산업 분야의 기술개발 향상과 친환경 생태계 구축에 기여한 신한방직 문형태 대표가 수상했다. 호전실업은 매출, 수출, 고용 등의 성장세를 비롯해 안정적인 재무구조 확립, 첨단 자동화 시스템 도입 등으로 혁신기술에 매진하고 있으며, 신한방직은 수입에만 의존해오던 원료를 태광, 휴비스 등에서 구입, 난연, 방염원사 등의 개발을 통해 국산화로 대체한 공로를 인정 받았다.

이외에도 동인섬유 김동인 대표, 서진텍스타일 김문탁 대표, 약진통상 이승혜 상무가 대통령 표창을, 태광산업 오관훈 기장, 신원 박정주 대표, 한세실업 남정호 이사가 국무총리표창을 각각 수상하였다.


유공자 포상에 이어 섬유패션산업의 발전에 기여한 인사에게 수여하는 공로패는 도레이첨단소재 이영관 회장이 지난 50년간 지속가능경영과 첨단소재 분야의 기술혁신을 이끈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했다.


섬산련 최병오 회장은 기념사에서 “최근 세계 경제는 중동지역 긴장 고조, 세계적 고금리, 중국경제 리스크 부각 등 그 어느 때보다 경기침체로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고 하면서, 우리 섬유패션산업이 혁신을 통한 변화준비에 더욱 박차를 가하여 위기에 강한 산업으로 만들어 가자”고 당부하며

섬산련에서는 섬유패션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하여 여러 가지 지원방안을 모색중에 있으며, 이의 일환으로 ’섬유패션산업 혁신전략‘을 마련중에 있다고 언급하면서,

지속가능한 섬유패션산업 생태계 구축 및 신수요 창출에 대응하고, 첨단 섬유소재에 대한 연구개발과 투자를 확대하고, K-패션의 글로벌 진출을 강화해 글로벌 역량을 확보해 나갈 수 있도록 함께 매진하자고 강조했다.


<박석일 기자>




지난기사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