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sue Brand
[NBA키즈] 1분기 매출 전년比 108% 상승..뚜렷한 성장세 눈길
1분기 매출액 전년 동기 대비 108% 고신장 기록, 4월 매출도 146.. .
2022-05-08 | 텍스헤럴드 전문기자
LIST 이미지

한세엠케이(각자대표 김동녕김지원)의 아동복 브랜드 NBA키즈가 올 1분기 전년 대비 108% 증가한 매출을 기록하는 등 업계 선두주자로서 눈에 띄는 성과를 내고 있다고 밝혔다.

 

NBA키즈는 NBA만의 활동적인 스포티즘을 바탕으로 유니크하고스타일리시한 감각의 아동 스트리트룩을 전개하며 트렌디한 MZ세대 부모들에게 높은 선호를 얻고 있다. 2017년 중국을 선두로 해외 시장까지 영역을 확대하는 등 대표 아동복 브랜드로서 입지를 단단히 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전면 등교 정상화 등 코로나 여파가 다소 잦아들면서 시장에서 더욱 높은 반향을 얻고 있다. 1분기 매출액이 껑충 뛰어오른 것은 물론 4월 매출액 또한 전년 대비 146% 이상 성장했다.

 

시즌별 아이템 판매율도 고무적이다봄철 대표 아이템인 MA-1 점퍼는 폭발적인 인기로 전년대비 물량을 3배 확보했음에도 86.5%의 높은 판매율을 달성,전국 품귀 현상을보이고 있으며,트렌디한 타이다잉 기법의 반팔 시리즈는 출시와 동시에 빠르게 품절 대란을 일으켜 화제를 모았다.





이 같은 NBA키즈의 인기는 차후 아동복 중심의 한세드림과의 합병에 높은 시너지를 더하는 동시에 향후 한세엠케이가 패션시장 내 선두주자로 탄탄하게 자리매김할 수 있는 주요 요인으로서 더욱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NBA키즈 관계자는 “시장 트렌드에 발맞춰 NBA키즈만의 아이덴티티를 보다 실용적이면서도 감각적으로 재해석한 전략이 맞아떨어지며 더욱 높은 성과를 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패션업계를 강타했던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또한 엔데믹으로 전환된 만큼 올해는 국내 시장의 성공 노하우를 발판 삼아 해외에서도 소기의 성과를 이룰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1995년 설립 이후 25년 넘게 패션 외길을 걸어온 토종 패션기업 한세엠케이는 현재 TBJ, 앤듀버커루, NBA, NBA키즈, PGA TOUR & LPGA 골프웨어까지 총 7개의 브랜드를 보유 중이다특히 오는 7월 관계사인 국내 대표 유아동복 기업 한세드림과 합병으로 시너지를 이루며패션업계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석일 기자>





지난기사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