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sue Brand
[바바패션그룹] '빌보드(Billboard)’, K-팝에 이어 K-캐주얼로 .. .
손광익 대표의 별도법인 '산타노아' 설립...캐주얼 ‘빌보드’ .. .
2021-05-27 | 텍스헤럴드 전문기자 Th_Media@naver.com
LIST 이미지

바바패션그룹(회장 문인식)이 미국 ‘빌보드(Billboard)’로 MZ세대 공략에 나선다.

바바는  최근 전 세계 최초로 ‘빌보드’ 어패럴 사업 부문의 단독 토털패션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하고 올 하반기 본격 론칭한다.

이를 위해 별도법인 산타노아를 설립했다. 산타노아는 손광익 대표가 맡으며 빌보드 론칭을 진두지휘한다

빌보드는 1894년 미국에서 시작된 세계 최대 뮤직 멀티미디어 브랜드다. 국내에는 빌보드 차트로 더 잘 알려져 있다.

최근 BTS, 블랙핑크 등 국내 뮤지션들이 빌보드 차트에서 상위권을 차지하는 상황이 늘어나며 빌보드에 관심이 높게 나타나고 있는 가운데 ‘빌보드’를 어패럴로 전개함으로 시너지 효과가 높을 것으로 여겨지고 있다.

국내에 전개되는 빌보드는 한국 스트리트 패션 문화와 아메리칸 캐주얼을 재해석함으로써 새로운 K-캐주얼의 방향성을 수립한다.

특히 MZ세대의 다양한 개성을 고려한 독창적 스타일에 실용적인 요소와 디테일을 가미하면서 팝(pop)하고 엔조이(enjoy)한 스타일로 초반 승부수를 띄운다. 

유통은 자사몰과 패션 전문몰 등 최근 부상하고 있는 온라인 마켓에 먼저 선보인다. 향후 백화점과 쇼핑몰, 가두상권 등에 단독 매장을 열어 토털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의 모습도 선보이면서 대규모 투자를 병행한다. 그러나 무리한 오픈보다는 주요 상권 위주로 가져갈 계획이다.

빌보드를 총괄하는 손광익 대표는 “미국 본사와의 다양한 협업을 통해, 누구나 알고 있는 브랜드 ‘빌보드(Billboard)’를 우리만의 독창적 스타일로 재해석해 젊은 세대에게 새로운 스트리트 문화를 전파할 계획이다”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박석일 기자>




지난기사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