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Brief
패션그룹형지 최병오 회장, 섬유의 날 ‘금탑산업훈장’ 수상
섬유패션산업의 질적 성장 기여, 다방면 리더 역할로 사회 발전
2023-11-10 | 텍스헤럴드 전문기자 Th_Media@naver.com
LIST 이미지

패션그룹형지는 최병오 회장이 ‘제37회 섬유의 날’을 맞아 금탑산업훈장을 수상한다고 10일 밝혔다.

섬유의 날은 1987년 11월 11일 섬유패션산업이 제조업으로서는 우리나라 최초로 수출 100억 불 달성한 날을 기념하기 위해 제정되었다. 매년 기념식 행사와 함께 수출, 일자리 창출 등 국민 경제와 섬유패션산업 발전에 기여한 섬유패션인에게 상을 수여하고 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섬유산업연합회가 10일 개최하는 섬유의 날 기념식 행사에서는 총 83명이 상을 수상하며 최 회장은 모범경영인 분야 금탑산업훈장의 영예를 얻게 됐다. 이로써 지난 2004년 섬유의 날 철탑산업훈장, 2010년 섬유의 날 은탑산업훈장에 이어 금탑산업훈장까지 받게 됐다.

최 회장은 41년간 여성 캐주얼 분야의 경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패션 사업다각화, 친환경 ESG 경영, 업계 발전을 위한 적극적 리더 역할 수행 등 대한민국 섬유패션산업의 질적 성장과 경쟁력 향상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우선 여성 캐주얼 블루오션 시장개척과 협력사와 상생을 실현했다. 의류사업 소상공인으로 창업하여 패션브랜드 17개 전국 2천여 개 매장 운영과 유통사업으로 다각화를 통해 형지그룹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패션 기업으로 성장시켰다. 형지엘리트, 형지I&C, 까스텔바작 등 상장기업을 경영하며 크로커다일레이디, 엘리트학생복, 에스콰이아, 예작 등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헤리티지 브랜드를 전개하고 있다.

섬유패션업계 최초로 대리점주 최고경영자과정을 개설해 대리점주 경영능력 제고 및 파트너십을 강화했고, 국산 원자재를 57% 사용하는 등 국내 협력사들과 상생경영을 펼치고 있다. ESG 그린퓨처센터 출범, 기능성 안티박테리아 소재 도입, 옥수수·대나무를 활용한 신재생 상품 등 친환경 소재개발과 친환경 생태계 구축에 지속 노력하고 있다.

또한 국제도시 인천 송도에서 지난 2022년 ‘글로벌 형지’라는 비전을 선포하고 신사옥인 형지글로벌패션복합센터에 입주, 글로벌 경영에 본격 나서고 있다. 패션브랜드의 글로벌 진출은 물론, 송도 국제도시에서 패션 스타트업, 원부자재, 봉제기업, 교육기관 등과 산학연계를 통한 새로운 '패션 클러스터' 조성에 도전하고 있다.

기업의 사회적 책임 확대와 업계 리더 역할도 꾸준히 실현하고 있다. 학생 소상공인 중소기업 CEO를 대상으로 희망 강연 전파, 서울대 부산대 등 산학협력 및 인재 양성 후원, 긴급구호 동참 등에 앞장서 왔다.

또한 한국섬유산업연합회 회장, 부산섬유패션산업연합회 회장, 한국섬유신문 회장, 부산섬유패션정책포럼 상임대표, 한국의류산업협회장 등을 역임하며 섬유패션업계의 리더를 자임했고, 한국경영자총협회 부회장, 한국중견기업연합회 부회장 등의 활동으로 산업계를 대변하는 역할을 수행 중이다.

이 밖에도 유니세프한국위원회 부회장, ESG포럼 회장, 환경재단 이사 등 다양한 사회공헌 영역에서 활약하고 있다.

최병오 패션그룹형지 회장은 “패션으로 모든 세상을 행복하게 하겠다는 생각으로 임해왔는데, 이번 수훈은 한층 더 매진하라는 뜻으로 받아들이겠다”면서 “앞으로도 섬유패션업계의 발전과 사회에 도움이 되는 기업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정현 기자>




지난기사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