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Brief
마리오아울렛 홍성열 회장,‘2022 대한민국 글로벌리더’ 3년 연.. .
2022-06-17 | 텍스헤럴드 전문기자 Th_Media@naver.com
LIST 이미지

대한민국 최초 사계절 니트 브랜드‘까르뜨니트’의 창립자이자 복합문화 쇼핑몰을 설립한 마리오아울렛 홍성열회장이 ‘2022 대한민국 글로벌 리더’로 3년 연속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수상자로 선정된 홍성열회장은 니트패션의 고정관념을 타파하는 새로운 패션 선구자이자‘아웃렛’이라는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도입하여 새로운 유통 채널 개척과 경제 활성화 및 패션 유통 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홍성열 회장의 패션 사업의 역사는 1980년에 작은 니트 제조 공장으로부터 시작됐다. 여성 니트 브랜드 '까르뜨니트'를출시하고 니트는 겨울에만 입는다는 고정관념을 깨뜨리며 대한민국 최초로 여름에도 입을 수 있는 사계절용 니트를 개발하였다.이에까르뜨니트는 1980년대 후반에 국내 니트시장 점유율의 50% 이상을 차지하게 되는 대성공을 거두었다.


홍 회장은 이에 그치지 않고 새로운 사업을 구상하였다. IMF 외환위기로 혼란스러운 시기를 보내고 있었을 당시, 패션사업을 하며 해외로 출장다니던 그가 눈여겨 본 또다른 사업이 바로 아웃렛 사업이었다.'아웃렛'이라는 단어조차 생소하던 시절, 홍 회장은 기업의 상품과 고객을 연결해 줄 새로운 유통채널로써 아웃렛을 선택하였다.그래서 그의 또다른 사업이 시작된 곳이 구로공단 한가운데의 '마리오아울렛' 이었다.당시에 구로공단은 IMF 외환위기로 모든 공장이 문을 닫아 황폐한 곳으로 변하고 있었지만 홍회장의 한발 앞서 미래를 내다보는 혜안과 혁신적인 역발상을 일으켜 대성공을 이루었다.


백화점에서나 살 수 있는 유명 브랜드의 질 좋은 상품을 최대 70% 할인된 가격에 살 수 있다는 사실에 많은 사람들이 몰려왔기 때문이다.그렇게 홍성열 회장의 마리오아울렛 성공신화는 1관부터 3관까지 오픈하여 도심 최대 패션 아웃렛이라는 타이틀을 얻게 되었다.


가산∙구로디지털단지(G밸리) 내 랜드마크인마리오아울렛은 현재 700여 개 이상의 국내외 유명 브랜드를 보유한 대규모 도심형 아웃렛으로 자리매김했다. 쇼핑 뿐만 아니라 오락, 여가, 문화, 식사 등을 모두 아우르는 라이프스타일 체험 공간을 선보이고 있다. 도심형 아웃렛으로는 최초로 복합 체험형콘텐츠를 대거 보강해 일상 속 힐링을 가능하게 하는 본격적인 몰링 공간으로 새롭게 진화 중이다.



<김정현 기자>




지난기사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