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sue Brand
「엄브로(UMBRO)」 월 매출 1억대 매장 속출하며 입지 구축
성공적 ‘Youth 타겟’ 공략으로 입지 구축…축구 기반 라이프스.. .
2019-03-15 | 텍스헤럴드 전문기자 Th_Media@naver.com
LIST 이미지

엄브로코리아(대표 김훈도)의 영국 전통 축구 브랜드 엄브로(UMBRO)가 월 매출 1억대 매출이 속출하며, 한국 패션 시장에서 ‘YOUTH 타겟에게 확고한 입지를 구축하고 있다.


엄브로는 축구를 기반으로 한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1727 젊은 소비자에게 트렌디한 무드를 전하고 있다. 특히 베트멍, 준지, LMC 등 확고한 마니아층을 보유하고 있는 브랜드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엄브로만의 트렌디함을 증명해왔으며, 2018년 출시된 신발 범피(BUMPY)’는 글로벌 시장에서 수출을 요청할 정도로 폭발적인 반응을 보이며 대표 어글리슈즈로 자리 잡았다. 이러한 인기는 매출로 이어져 올해들어 총 5곳의 월 매출 1억 원 매장을 탄생시켰다.


5개 점포는 범피신발 외에도 아노락, 바람막이 재킷류 등 의류제품과 고등학생 이상 타겟의 백팩 판매가 강세를 보였다. 올해 엄브로전체 매출은 지난해 대비 200%달성을 예상하고 있으며, 20191/4분기는 신학기 시즌 슈즈와 의류아이템의 판매호조로 순조로운 매출을 유지하고 있다.



앞으로 엄브로는 축구를 기반으로 멀티 아이템으로써 다양하게 소화할 수 있는 스포츠아이템을 전개할 예정이며, 시즌성과 트렌드를 반영한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1727의 메인 코어타겟을 어필해 외형을 확장해나갈 것이다.


한편 엄브로는 현재 총 33개의 오프라인 매장과 20개의 온라인 매장을 운영 중이며, 이 중 대리점은 충장로, 청주, 신제주, 춘천, 안산한대 등 총 5개 점포가 운영 중이다. 특히 지난해 9월 오픈한 충장로와 올해 3월 오픈한 청주 매장은 1020세대 고객이 많은 상권의 특징과 점주들의 뛰어난 운영 능력이 시너지를 발휘해 좋은 실적을 내고 있다


앞으로도 무분별한 대리점 유통망 확장 보다는 1020세대가 많고 백화점 유통과 중복되지 않는 상권에 점주의 직접 운영이 가능한 곳이면 오픈을 진행할 예정이다. 올해는 안산중앙, 구미, 강릉, 전주에 오픈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20년에는 동성로, 부산광복, 충주 오픈을 목표로 하고 있다



박석일 기자




지난기사 리스트